기사 (전체 12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오피니언] [재테크 칼럼] 트럼프 탄핵 위기와 시장 반응
[비즈넷타임스 칼럼=이호룡] 최근 글로벌 최대 이슈는 트럼프 대통령과 FBI 코미국장의 러시아 커넥션 수사와 관련된 폭로일 것이다. 백악관 참모들의 애로사항도 전해지고 있다. 백악관 회의에서 정해진 정책을 대변인이 발표하면 그날 밤 트럼프가 자신의 트...
이호룡 곧은자산관리 대표이사  2017-05-23
[오피니언] [비즈니스 코칭] 삶의 균형은 ‘감사하기’부터 시작된다
[비즈넷타임스 칼럼=김광호] 삶의 균형을 잡는 데 있어 ‘감사하기’만큼 도움이 되는 방법도 없을 것이다. 하루에 얼마나 많이 고마움을 느끼고 고마움을 표현하는지 스스로에게 질문해보자. 반대로 하루에 얼마나 많이 불평과 불만을 늘어놓는지도 되짚어보자. ...
김광호 조우Corp. 대표  2017-05-23
[오피니언] [선종문의 시시비비] 영화 ‘더킹’으로 본 검찰, 그들은 권력의 주구인가?
[비즈넷타임스 칼럼=선종문] 지난 주말 친한 선배들이 대뜸 물었다. “너 더킹 봤어? 아니 검사가 말이야 권력에 아부하고. 그건 꼭 봐라. 현실 같다.”나도 요새 영화 본 지 오래되었다. 아니 극장 자체를 잘 안 가게 된다. 나는 무심히 “안 봐요. ...
선종문 썬앤파트너스 변호사  2017-03-28
[오피니언] [재테크 칼럼] 트럼프 도깨비가 공유와 다른 이유
[비즈넷타임스 칼럼=이호룡] 지난해 말부터 1월까지 TV에서 시선을 때지 못하게 한 드라마 도깨비는 종영된 이후에도 상당한 여운을 남겼다. 왜 사람들은 도깨비에 열광했을까? 통상 한국 드라마는 재벌이 나와서 돈으로 못 하는 게 없고 가련한 여자 주인공...
이호룡 곧은자산관리 대표이사  2017-03-27
[남달구의 세상만사] [남달구의 세상만사] ‘사드 사태’ 두 얼굴의 중국
[비즈넷타임스 칼럼=남달구] 사드(THAAD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의 한국 배치에 반대해온 중국의 보복이 갈수록 노골화 되고 있다. 관광 여행업계는 물론 숙박, 화장품, 한류 콘텐츠 업계에 이르기 까지 타격이 심각해지고 있다. 중국은 사드부지가 확정된 ...
남달구  2017-03-23
[오피니언] [비즈니스 코칭] 나만의 삶의 수레바퀴를 돌리자
[비즈넷타임스 칼럼=김광호] 균형은 지극히 개인적인 문제이다. 우리는 모두 나름대로 고유의 균형 모델을 가지고 있다. 여기서 삶의 수레바퀴를 잠시 떠올려보자. 삶의 수레바퀴 각 영역에서 가장 안쪽의 0점에서 가장 바깥쪽의 10점까지 점수를 매겨 보자....
김광호 조우Corp. 대표  2017-03-21
[오피니언] 삼성은 일류기업이 아니다
[비즈넷타임스 칼럼=김동률] 이십여년 전 이야기이다. 어쩌면 이제는 달라졌을 수도 있겠다. 90년대 후반 유학중이던 나는 가족과 함께 긴 여름방학을 맞아 플로리다로 가족여행을 떠났다. 디즈니 월드가 있는 플로리다 올랜드는 아이들이 가장 선호하는 여행지...
김동률 서강대 MOT 대학원 교수  2017-02-28
[남달구의 세상만사] [남달구의 세상만사] 담뱃갑 경고그림의 역설
[비즈넷타임스 칼럼=남달구] 오랜만에 후배를 만났는데 작은 비닐봉지 하나를 들고 나타났다. 난데없이 그 안에서 담배 개비를 꺼내는 것이 아닌가. 의아해서 왜 그러느냐고 물으니 뜻밖의 대답이었다. 조금 전 담배를 샀는데 겉면에 흡연 경고그림이 부착돼 있...
남달구  2017-02-24
[오피니언] [재테크 칼럼] 원유재고 사상최대치 유가는 왜 떨어지지 않을까?
[비즈넷타임스 칼럼=이호룡] 요즘 원유시장에서 이상한 일이 발생하고 있다. 원유 재고가 사상최고치라고 연일 뉴스에 보도되고 있음에도 유가는 오히려 상승하고 있기 때문이다. 정확하게 말하자면 상승보다는 가격하락을 방어하는 모습을 나타내고 있다. 원유 재...
이호룡 곧은자산관리 대표이사  2017-02-24
[오피니언] 정권교체 정치교체 시대교체
[비즈넷타임스 칼럼=유연채] 조기 대선정국이 뜨거워지고 있다. 태풍의 눈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의 귀환으로 본격화 됐다. 귀국일성이 정치교체다. 이번 대선을 통해 반드시 이뤄야할 것은 정권교체가 아니라 정치교체라고 외쳤다. 기득권과 패권의 구 정치체제...
유연채 시사프로 앵커  2017-01-23
[오피니언] [재테크 칼럼] 2017년 재테크에 있어 명심해야 할 것들
[비즈넷타임스 칼럼=이호롱] 칼럼을 기고한지 벌써 5회 차가 됐다. 네 번의 재테크 칼럼을 읽은 지인들이 재테크 칼럼인데 글로벌 시황 또는 경제칼럼 같은 느낌이 든다는 불만을 토로했다. 어디에 투자해야하는지에 대한 설명보다는 시장 상황에 대한 내용이 ...
이호룡 (주)곧은자산관리 대표이사  2017-01-23
[오피니언] [비즈니스 코칭] 삶의 균형 잡기
[비즈넷타임스 칼럼=김광호] 요즘 같이 급속도로 변하는 세상 속에서 살다 보면 빡빡한 일정, 반드시 해야 하는 일 등 상당한 에너지를 요구하는 상황 속에서 균형이라는 상태를 찾게 된다. 그러나 조금만 깊이 생각해 보면 균형은 ‘어떤 상태’가 아니고 마...
김광호 조우Corp. 대표  2017-01-23
[남달구의 세상만사] [남달구의 세상만사] 박수 받고 떠난 오바마와 우리의 일그러진 자화상
[비즈넷타임스 칼럼=남달구] 오바마 대통령이 퇴임하고 도널드 트럼프 정부가 들어섰다. 미국의 새로운 대통령보다 떠난 대통령이 쉬이 뇌리를 떠나지 않는 것은 왜일까? 지난 1월 10일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의 고별연설회장에 오바마 대통령이 모습을 드러...
남달구  2017-01-23
[오피니언] [재테크 칼럼] 부동산투기, 시장의 건전한 상승 요인?···“착각일 뿐”
[비즈넷타임스 칼럼=이호룡] 구조조정으로 일자리는 줄었으며, 은퇴준비를 하지 못해 상당히 불안해하던 60대들이 찾은 투자처는 부동산시장의 분양권 프리미엄이었고, 이 상황을 본 건설 및 기타 애널리스트는 베이비부머세대들이 은퇴 이후 집을 팔 것 이라는 ...
이호룡 곧은자산관리 대표이사  2016-12-26
[오피니언] 어서오라! 정유년(丁酉年)
[비즈넷타임스 칼럼=유연채] 2017년 정유년을 맞는다. 닭띠의 해다. 닭은 빛과 시간의 전령사다. 어둠을 밀어내고 새벽을 알리는 닭의 울음소리가 대한민국을 깨운다. 탄핵소용돌이, 국정난맥 속에서 보낸 2016 병신년(丙申年)이 대한민국의 황혼이었다면...
유연채 시사프로 앵커  2016-12-26
[남달구의 세상만사] [남달구의 세상만사] 격랑의 정국, 항로 잃은 한국호
[비즈넷타임스 칼럼=남달구] 최순실이라는 비선실세의 국정농단 파문이 온 나라를 뒤흔들고 있다. 과욕이 빚은 저주의 굿판이다. 박근혜 대통령이 최순실과 공동정범으로 적시되면서 끝내는 탄핵소추라는 치욕적인 오명을 남기고 말았다. 2016년 12월 9일, ...
남달구  2016-12-22
[오피니언] [비즈니스 코칭] 구체적인 목표 세우기
[비즈넷타임스 칼럼=김광호] 구체적인 목표를 세우기 위해 다음 질문에 대해 답을 적어보자. 답을 쓸 때 중요한 것은 각 질문에 대해 생각나는 대로 즉시 적는 것이다. 시간을 두고 고민한다고 정확한 답이 구해지지 않는다. 답을 적은 다음에는 천천히 살펴...
김광호 조우Corp. 대표  2016-12-20
[오피니언] [재테크 칼럼] ‘트럼프 환상’이 만들어낸 달러 강세
[비즈넷타임스 칼럼=이호룡] 미국 대선 전 많은 투자 전문가들은 금리가 인상이 되더라도 힐러리가 당선되면 양적완화를 계속해 나갈 것이므로 채권형 펀드 수익률은 더욱 올라갈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러나 채권형 펀드의 수익률은 마이너스로 돌아섰다. 이미 채...
이호룡 곧은자산관리 대표이사  2016-11-28
[남달구의 세상만사] [남달구의 세상만사] 거래의 달인, 도널드 트럼프 민심을 간파하다
[비즈넷타임스 칼럼=남달구] 11월의 대이변, 세계가 깜짝 놀랐다. 미국 대선에서 70세의 부동산 재벌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후보가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를 누르고 제45대 미 대통령에 당선됐다. 도무지 믿기지 않은 일이 현실로 나타났다. 선거 전...
남달구  2016-11-25
[남달구의 세상만사] [남달구의 세상만사] 내우외환(內憂外患)의 살얼음 정국
[비즈넷타임스 칼럼=남달구] 미국의 대외 정책 변화에 따른 발 빠른 대응책이 그 어느 때 보다 절박한 시점이지만 국내 정치 상황은 말이 아니다. 이른바 박근혜 대동령의 비선실세 “최순실 게이트”가 온 나라를 뿌리째 흔들고 있다. 최순실과 차은택, 청와...
남달구  2016-11-2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서초구 서운로 19, 1107호(주)피앤플러스  |  전화 : (02)3472-1507  |  팩스 : (02)3472-1509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3482  |  발행인 편집인 : 백승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승주
비즈넷타임스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전재 및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7 비즈넷타임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