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호화폐 시장, 일부 코인 상장 소식에 다시 투기판으로 변질

신규 코인 엘프와 미스릴, 빗썸 상장 소식···미친 듯이 올라간 가격 김수찬 기자l승인2018.04.13l수정2018.04.16 11:1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사진=뉴시스

[비즈넷타임스=김수찬 기자] 가상화폐(암호화폐) 시장이 과열 국면에서 벗어난 지 채 석 달도 되지 않아 다시 투기판으로 변질되는 모양새다. 13일 가상화폐 관련 업계에 따르면 최근 암호화 메신저인 텔레그램을 통해 대형 거래소의 코인 상장 정보가 전파되면서 특정 코인에 대한 투기 움직임이 나타나고 있다.

전날 가상화폐 시장을 달군 신규 코인 엘프와 미스릴이 대표적인 사례다. 오후 2시께부터 텔레그램을 중심으로 국내 최대 가상화폐 거래소인 빗썸이 엘프와 미스릴을 상장할 것이라는 이야기가 퍼졌다. 구독자가 1만명에 육박하는 한 텔레그램 채널은 "극비정보"라며 빗썸의 신규 상장 소식을 전했다. 자세한 내용은 유료 서비스에서 제공한다며 가상화폐 투자자들이 돈을 내고 다른 채널에 접속할 것을 권유하기도 했다.

이 소식은 빗썸 직원이 출처라는 설명과 함께 여러 가상화폐 커뮤니티로 퍼져나갔고 가상화폐 투자자들은 엘프와 미스릴로 몰렸다. 해외 거래소 오케이엑스(OKEx)에서 엘프 가격은 12일 오후 1시 30분 기준 1만3천018사토시(1사토시=0.00000001비트코인)에서 단 두 시간 만에 1만8천600사토시로 40% 이상 뛰었다. 미스릴의 경우 오후 2시께 3241사토시에서 약 두 시간 뒤 3998사토시로 가격이 23% 상승했다.

이 직후 실제로 빗썸은 오후 6시부터 엘프와 미스릴을 상장한다고 공식 발표고 '상장 지라시'(사설 정보지,속칭 찌라시)에서 촉발된 가격 요동은 상장 이후에도 이어졌다. 미스릴은 빗썸에서 12일 오후 6시 250원에 거래를 시작했지만 딱 30분 뒤에 가격이 2만8천원으로 치솟았다. 상승률은 무려 1만1천100%에 달했다. 무서운 기세로 올랐던 미스릴 가격은 곧장 추락해 5분 만에 740원으로 내렸다. 엘프의 경우 빗썸 상장가는 1천원이었지만 30분 만에 1천900원으로 배 가까이 뛰었다. 오후 7시를 지나면서 가격은 1천원으로 원상 복귀했다.

지난 1월 비트코인 급등락 사태 때도 보기 힘들었던 폭등락 움직임이다. 한동안 잠잠했던 가상화폐 시장이 다시 요동치게 된 원흉으로는 무분별하게 퍼졌던 '상장 지라시'가 꼽힌다. 고급 정보라며 특정 코인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을 끌어모아 이슈로 만들고 순식간에 자금을 빨아들였다는 것이다.

이와 관련해 빗썸과 같은 대형 거래소에서 가상화폐 공개(ICO) 정보가 사전유출된 것도 문제가 아니냐는 질타가 쏟아졌다. 이날 빗썸의 상장 소식을 알렸던 텔레그램 채널은 이전부터 거래소 내부정보를 통해 상장 관련 정보를 빠르게 제공한다고 홍보해왔다. 하지만 빗썸 측은 내부 직원의 정보유출 가능성에는 선을 그었다. 빗썸 관계자는 "ICO 정보는 회사 내에서도 소수의 직원만 알 수 있다"며 "회사 내규상 직원이 가상화폐를 거래할 수 없고 정보유출은 퇴사 등 징계 사유로 간주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한동안 맥을 추지 못하던 비트코인은 12일(현지시간) 올해 들어 '최고의 날'을 맞았다. 45분 만에 1000달러나 뛰며 장중 한때 8000달러를 회복했다. 2주 만에 최고치이자 지난 2월6일 이후 일간 최대 상승폭을 기록한 셈이다.

전문가들은 쇼트커버링 움직임과 기술적 매수세 등이 비트코인 가격을 끌어올렸다고 분석했다. 스페인 최대은행인 산탄데르가 새 외환 결제시스템에 블록체인기술 활용할 계획을 밝힌 점도 긍정적이었다.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오후 5시17분 비트코인 가격은 24시간 전보다 11.19% 급등한 7715.90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7000달러 밑에서 거래되다가 갑자기 16%나 수직상승해 8000선 위로 올라서기도 했다. 8055.20달러로 장중 최고가를 형성했다가 현재는 오름폭을 일부 반납한 수준이다.

최근 비트코인 가격은 주요국 규제강화 우려와 미국 세금납부 마감을 앞둔 여파로 연일 하락, 6000달러 중반까지 내려선 바 있다. 같은 시각 이더리움은 8.27% 오른 466.09달러에 거래됐다. 비트코인캐시는 6.91% 상승한 711.15달러, 라이트코인은 4.80% 높아진 124.81달러 수준이다. 리플도 전장보다 9.52% 뛴 59센트에 호가됐다.

김수찬 기자  capksc3@biznettimes.co.kr
<저작권자 © 비즈넷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지난 5월 24일 저녁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환경노동위원회 제3차 고용노동소위원회에서 참석자들이 대화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서초구 서운로 19, 1107호 비즈넷타임스  |  전화 : (02)3472-1507  |  팩스 : (02)3472-1509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3482  |  발행인 편집인 : 백승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수찬
비즈넷타임스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전재 및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8 비즈넷타임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