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국내1위 가상화폐 거래소 업비트 압수수색

가상화폐 보유하지 않고 전산상 있는 것처럼 꾸민 혐의 최효진 기자l승인2018.05.11l수정2018.05.11 16:4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사진=업비트

[비즈넷타임스=최효진 기자] 검찰이 사기 등 혐의로 국내 1위 가상화폐 거래소 업비트를 압수수색했다. 서울남부지검 금융조사2부(부장검사 정대정)는 10일에 이어 11일에도 서울시 강남구 업비트 본사에서 컴퓨터 하드디스크와 회계장부 등을 확보해 수사중이다.

검찰에 따르면 업비트는 가상화폐 실제로 보유하지 않고 전산상 있는 것처럼 꾸며 투자자들을 속인 혐의를 받고 있다.

그동안 업비트에 대해 거래 가능한 가상화폐 종류에 비해 가상화폐를 보관하는 코인지갑의 종류가 적어 '가상화폐 없는 장부상 거래' 의혹을 끊임없이 받아왔다. 무형의 가상화폐 실체를 확인할 수 있는 것이 바로 가상화폐를 담을 수 있는 코인지갑이다

검찰의 가상화폐 거래소 압수수색은 가상화폐 열풍에 대한 우려가 나오면서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 특히 지난 3월부터 코인네스트 등 거래소 3곳을 수사해왔다. 이들의 경우 가상화폐 거래소 법인 계좌에 있는 고객 자금을 대표자나 임원 명의 계좌로 이체하는 등의 방식으로 고객 돈을 빼돌린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이 같은 수법 말고도 다양한 가능성을 가상화폐 업체 수사에서 염두에 두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효진 기자  news@biznettimes.co.kr
<저작권자 © 비즈넷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효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서초구 서운로 19, 1107호 비즈넷타임스  |  전화 : (02)3472-1507  |  팩스 : (02)3472-1509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3482  |  발행인 편집인 : 백승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수찬
비즈넷타임스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전재 및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8 비즈넷타임스. All rights reserved.